진해구 황기철 후보 “가짜뉴스 민·형사 법적 조치할 것, 엄중경고”

창원 진해에 출마한 더불어민주당 황기철 후보가 29일 선거기간 중 악의적인 가짜뉴스와 의혹제기, 허위사실 유포 및 명예훼손에 대해 즉각 민·형사상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밝혔다.


▲  지역주민들에게 인사하고 있는 황기철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후보 (황기철 선거캠프 제공)


황 후보는 “이미 상대 당 후보인 이종욱 후보에게 클린선거 서약식을 제안했으나 끝내 답이 없었다”며 “가짜뉴스 배포나 ‘아니면 말고’식 의혹제기를 한 개인은 물론 확인 절차 없이 관련 내용을 보도하는 언론사에 엄정 대응할 것”이라고 강조했다.

또한, 황 후보는 “진해 발전을 위한 정책 대결이 되어야 할 선거가 네거티브와 비방으로 변질되어서는 안 된다”며 “민생을 위해서는 흑색선전과 구시대적 선거방식에서 벗어나야 한다”고 지적했다.

실제로 황기철 선거대책위원회는 최근 깨끗한 선거를 위해 캠프 내 공명선거본부와 부정선거감시단, 법률지원단을 조직했다. 황 후보는 즉각적인 법적 대응과 수사 협조를 통해 배후에 누가 있는지 명확히 밝혀 책임을 물을 것이라는 입장이다.

한편, 황 후보는 상대인 국민의힘 이종욱 후보에게 지난 22일 “이번 선거가 비방과 비난, 정쟁으로 흐른다면 진해시민들을 위한 정책 대결은 요원해질 것”이라며, 클린선거 서약식을 제안했으나 이 후보는 답하지 않았다.

[경남포스트]최우민 기자
woomin_gnpost@gmailcom






관련기사